아파트 규모가 클수록 주거선호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경기도 파주시 운정신도시 생활권에서 1800여 세대 규모의 ‘운정 서희스타힐스’가 조합원을 모집 중이다.

16일 주택업계에 따르면 아파트의 규모가 클수록 생산비가 상대적으로 절감되고 신규 공급되는 아파트들의 공급가격도 낮아진다. 또한 규모가 큰 만큼 입주민이 활용할 수 있는 편의시설을 단지 내 다량으로 설치할 수도 있어 효용가치도 크다.

또한 규모가 클수록 주거비용도 절감할 수 있다. 가구수가 많을수록 인건비, 공공전기요금, 수선유지비 등의 공용관리비 부담도 줄어들게 된다. 가구수와 지분별로 공공관리비를 분할해 납부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일반적으로 대단지아파트 주변은 풍부한 배후수요를 기반으로 각종 상업 및 문화시설을 비롯해 교통여건도 발달한다.

이로 인해 시장에서 선호도가 높다. 부동산 114에 따르면 지난 2013년부터 2017년 7월까지 약 5년 간 전국 아파트의 가격변동률을 살펴본 결과, 1500세대 이상의 대단지 아파트의 가격변동률이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이 기간 전국의 아파트 가격변동률은 27.81% 상승한데 비해 1500세대 이상의 대단지 아파트는 40.12%로 상대적으로 높은 집값 상승률을 보였다.

단지 안에 어린이집을 비롯해 자녀들의 방과 후 학습을 위한 독서실도 들어선다. 피트니스센터와 GX룸, 실내골프연습장 등도 계획돼 있다.

공급가격도 저렴하다. 파주운정신도시 내 주요 아파트가격들은 대부분 3.3㎡당 1000만원대를 훌쩍 넘는 데 비해 이 사업장의 공급가는 3.3㎡당 700만원대로 상대적으로 낮다. KB국민은행 부동산에 따르면 야당동에 ‘운정신도시 롯데캐슬파크타운 2차(2018년 4월 입주)’의 3.3㎡당 가격은 1217만원에 달한다.

사업지 인근에 지하철 3호선 덕이역이 신설되고 GTX(수도권급행철도열차) A노선도 들어설 예정이다. SRT(수서발고속철도)도 경의선 최북단 역인 파주 문산역까지 운행 할 계획에 있어 대중교통여건은 더욱 좋아질 전망이다. 또한 서울~문산 고속도로, 서울제2외곽순환도로가 건설도 건설될 예정이다.

조합원에게는 발코니를 무상으로 확장해 주며 중도금전액 무이자혜택을 제공한다. 홍보관은 경기 파주시 야당동 에스비프라자 1층에 마련됐다.



기사원본 : 매일경제

바로가기 : https://www.mk.co.kr/news/realestate/view/2018/08/513625/